로그인 회원가입 고객센터
레포트자기소개서방송통신서식공모전취업정보
카테고리
카테고리
카테고리
카테고리
campusplus
세일즈코너배너
자료등록배너

한국 `두바이 G7성명` 최대 피해…결제통화 다양화 등 서둘러야


카테고리 : 레포트 > 기타
파일이름 :20030925-.jpg
문서분량 : 1 page 등록인 : etnews
문서뷰어 : 뷰어없음 등록/수정일 : 03.09.24 / 03.09.24
구매평가 : 다운로드수 : 0
판매가격 : 300

미리보기

같은분야 연관자료
보고서설명
한국 `두바이 G7성명` 최대 피해…결제통화 다양화 등 서둘러야
본문일부/목차
‘(미국) 돈 챙기는 부류 따로, 줄어든 (미국) 돈 채워주는 부류 따로’
 한국 경제에 일대 쇼크를 불러온 두바이 ‘G7 공동성명’이 세계 각국에 끼친 영향을 분석하면 한마디로 이렇게 표현된다. 아쉽게도 한국은 ‘미국에 돈을 채워주는 부류’에 들어간다. 이 때문에 향후 대외 변화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결제통화의 다양화가 필요한 것으로 지적됐다.
 한국무역협회 무역연구소가 최근 내놓은 ‘주요국 환율변동과 대미 무역수지 변화 보고서’에 따르면 이번 G7 공동성명의 배경은 미국의 무역적자 해소를 위해 대미 무역수지 흑자폭이 큰 국가들을 겨냥한 것이었으나, 그 유탄은 무역수지 흑자폭이 줄어들고 있는 국가들에게도 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그 대표적인 사례가 바로 우리나라라는 것. 한국은 대미 무역흑자가 지난해 130억달러(한국통계 기준으로는 98억달러)로 전년과 동일수준을 보였으며 올해 상반기 중에는 54억달러(한국통계 34억달러)로 작년 상반기에 비해 7억달러 감소했다. 이처럼 대미 흑자가 감소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원화환율은 지난해와 올해 각각 10.2%, 3.7% 하락해 전체적으로 13.9%나 하락한 것이다. 한국과 같은 부류에 속하는 피해국가는 캐나다·인도네시아·대만 등으로 대미 무역흑자는 다른나라와 달리 축소되고 있음에도 원화환율은 유로화 등 일부통화를 제외하고는 가장 크게 절상됐다.
 반면 유로 지역과 영국은 같은 기간 중 환율은 하락했으나 대미 무역흑자는 큰 폭으로 늘어나 최근 미국의 무역적자 확대의 실질적인 요인이 되고 있다. 멕시코, 브라질은 같은기간 중 환율이 오히려 17.8%, 35.0% 상승했으며 대미 무역흑자는 100억달러, 73억달러나 확대됐다. 또 중국, 말레이시아는 자국통화가 미 달러화에 연동(상승시 동반 상승, 하락시 동반 하락)돼 있으면서 대미 무역흑자가 확대되고 있는 경우다.
 <김준배기자 joon@etnews.co.kr>
연관검색어
한국 `두바이 G7성명` 최대 피해…결제통화 다양화 등 서둘러야

구매평가

구매평가 기록이 없습니다
보상규정 및 환불정책
· 해피레포트는 다운로드 받은 파일에 문제가 있을 경우(손상된 파일/설명과 다른자료/중복자료 등) 1주일이내 환불요청 시
환불(재충전) 해드립니다.  (단, 단순 변심 및 실수로 인한 환불은 되지 않습니다.)
· 파일이 열리지 않거나 브라우저 오류로 인해 다운이 되지 않으면 고객센터로 문의바랍니다.
· 다운로드 받은 파일은 참고자료로 이용하셔야 하며,자료의 활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다운로드 받은 회원님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안내

보고서 내용중의 의견 및 입장은 당사와 무관하며, 그 내용의 진위여부도 당사는 보증하지 않습니다.
보고서의 저작권 및 모든 법적 책임은 등록인에게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저작권 문제 발생시 원저작권자의 입장에서 해결해드리고 있습니다. 저작권침해신고 바로가기

 

하계계절시험바로가기 핵심요약노트바로가기 thinkuniv 캠퍼스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