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고객센터
레포트자기소개서방송통신서식공모전취업정보
카테고리
카테고리
카테고리
카테고리
campusplus
세일즈코너배너
자료등록배너

[e리서치]키워드 검색 광고에 대한 인식 조사


카테고리 : 레포트 > 기타
파일이름 :20031022-.jpg
문서분량 : 1 page 등록인 : etnews
문서뷰어 : 뷰어없음 등록/수정일 : 03.10.21 / 03.10.21
구매평가 : 다운로드수 : 0
판매가격 : 300

미리보기

같은분야 연관자료
보고서설명
[e리서치]키워드 검색 광고에 대한 인식 조사
본문일부/목차
인터넷 검색 엔진을 사용하는 네티즌들의 절반 이상은 검색 결과에 키워드 검색 광고에 의한 결과가 포함돼 있다는 것을 알고 있었다. 또 이 가운데 80%에 가까운 네티즌들은 이러한 검색 광고가 인터넷 검색의 중립성을 해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내용은 전자신문과 온라인 리서치 전문업체 엠브레인(대표 최인수 http://www.embrain.com)이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 전국의 13세 이상 59세 이하 인터넷 이용자 2000명(남녀 각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키워드 검색 광고에 대한 인식 조사’ 결과 드러났다.
 이에 따르면 우리나라 네티즌의 절반인 51.5%는 사이트 검색 결과에 광고에 의한 결과가 포함돼 있음을 인지하고 있으나 48.5%는 모르고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대한 인지율은 남자가 60.9%로 여자보다 높았으며 연령별로는 20, 30대에서 높고 10대와 40대 이상에서 상대적으로 낮았다.
 검색 광고의 검색 중립성 훼손 여부를 묻는 질문에 79.5%가 중립성을 ‘훼손한다’는 의견을 보였다. 남자에 비해 여자의 경우 ‘훼손한다’라는 비율이 81.4%로 높았으며 연령별로는 40세 이상에서 가장 높은 82.1%, 20대에서 가장 낮은 78.2%로 나타났다. 생산·기술·영업직에서 ‘훼손한다’고 응답한 비율이 83.4%로 가장 높았으며 사무/전문직에선 상대적으로 낮았다.
 키워드 검색 광고의 신뢰성에 대해서는 58.1%가 ‘반반이다’라고 응답했으며 ‘신뢰하지 못하는 편이다’ 24.9%, ‘신뢰하는 편이다’ 13%로 조사됐다. 5점 만점으로 봤을 때 키워드 검색 광고가 포함된 검색 결과의 신뢰도는 2.8점으로 나타났다. 20대의 신뢰도가 2.86으로 비교적 높았다. 사무/전문직은 비교적 신뢰도가 높았으나 자영업자들은 부정적이었다.
 네티즌의 절대 다수인 96.9%는 검색 광고로 노출된 결과에 대해 광고 표시를 해야한다고 응답했다. 이는 네티즌들이 키워드 검색 광고에 대해 신뢰도가 낮으며 보다 정확하고 중립적인 검색 결과를 요구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포털들이 키워드 검색 광고를 늘이는 추세에 대해선 ‘포털도 이윤을 추구하는 기업인 만큼 당연하다’는 의견이 53.8%, ‘장사속에 눈이 멀었다’는 부정적 시각이 46.2%로 나타났다. 부정적 의견은 10대, 주부층에서 많았으며 20대, 생산·기술·영업직에선 낮았다. 또 97.4%가 미국에서 시행되는 것과 같은 키워드 검색 광고에 대한 규제가 우리나라에도 도입돼야 한다고 응답했다.
 <정리=한세희기자 hahn@etnews.co.kr>
연관검색어
[e리서치]키워드 검색 광고에 대한 인식 조사

구매평가

구매평가 기록이 없습니다
보상규정 및 환불정책
· 해피레포트는 다운로드 받은 파일에 문제가 있을 경우(손상된 파일/설명과 다른자료/중복자료 등) 1주일이내 환불요청 시
환불(재충전) 해드립니다.  (단, 단순 변심 및 실수로 인한 환불은 되지 않습니다.)
· 파일이 열리지 않거나 브라우저 오류로 인해 다운이 되지 않으면 고객센터로 문의바랍니다.
· 다운로드 받은 파일은 참고자료로 이용하셔야 하며,자료의 활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다운로드 받은 회원님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안내

보고서 내용중의 의견 및 입장은 당사와 무관하며, 그 내용의 진위여부도 당사는 보증하지 않습니다.
보고서의 저작권 및 모든 법적 책임은 등록인에게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저작권 문제 발생시 원저작권자의 입장에서 해결해드리고 있습니다. 저작권침해신고 바로가기

 

하계계절시험바로가기 핵심요약노트바로가기 thinkuniv 캠퍼스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