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고객센터
레포트자기소개서방송통신서식공모전취업정보
카테고리
카테고리
카테고리
카테고리
campusplus
세일즈코너배너
자료등록배너

미 뮤지션 35% 인터넷 파일 공유 나쁘지 않다


카테고리 : 레포트 > 기타
파일이름 :2004051.jpg
문서분량 : 1 page 등록인 : etnews
문서뷰어 : 뷰어없음 등록/수정일 : 04.05.13 / 04.05.13
구매평가 : 다운로드수 : 0
판매가격 : 300

미리보기

같은분야 연관자료
보고서설명
미 뮤지션 35% 인터넷 파일 공유 나쁘지 않다
본문일부/목차
미국 음반협회(RIAA)가 최근 음악파일 공유자들을 대대적으로 기소하고 있는 가운데 미국 음악인들과 작사·작곡가들은 온라인상의 음악 파일 공유에 대해 비교적 관대한 것으로 나타났다.
 USA투데이에 따르면 미국 음악인과 작사·작곡가의 약 35%는 음악 파일 공유가 작품 홍보와 배포를 도와주기 때문에 나쁘지 않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음악파일을 무료로 다운로딩하는 것은 허락없이 작품을 복제할 수 있기 때문에 나쁘다고 생각하는 비율(23%)보다 높은 것이다.약 35%는 두 의견에 모두 공감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 수치는 퓨인터넷 앤드 아메리칸라이프 프로젝트가 최근 2755명의 음악인과 작사·작곡가를 대상으로 조사한 것에 따른 것이다.
 이번 조사 결과 응답자들의 37%는 무료 다운로딩이 자신의 경력(career)에 큰 영향을 끼치지 않는다고 응답했으며, 35%는 오히려 경력에 도움을 준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무료 다운로딩이 자신들의 경력에 해를 끼치고 있다고 응답한 비율은 5%에 불과했다.
 이는 무료 다운로딩이 콘서트 참석자 증가(30%), CD 판매 증가(21%), 라디오 방송 횟수 증가(19%)에 영향을 끼치고 있다고 생각하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실제 이러한 이유 때문에 응답자의 83%가 음악을 온라인에 ‘무료 샘플’ 혹은 ‘미리 보기’ 형태로 제공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음악인들은 개별적으로 음악파일 공유에는 관대하지만 3분의 1 이상이 온라인 파일 공유가 음악, 영화와 같은 창조산업을 위협하고 있다는 데는 공감했다. 또 약 61%는 현재 미국 음반 복제법이 음악인들의 권리를 보호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고 믿고 있으나, 59%는 이 법이 자신들보다는 판매자들의 권리를 보호하는 것이 더 많다고 응답했다.
<이병희기자 shake@etnews.co.kr>
연관검색어
미 뮤지션 35% 인터넷 파일 공유 나쁘지 않다

구매평가

구매평가 기록이 없습니다
보상규정 및 환불정책
· 해피레포트는 다운로드 받은 파일에 문제가 있을 경우(손상된 파일/설명과 다른자료/중복자료 등) 1주일이내 환불요청 시
환불(재충전) 해드립니다.  (단, 단순 변심 및 실수로 인한 환불은 되지 않습니다.)
· 파일이 열리지 않거나 브라우저 오류로 인해 다운이 되지 않으면 고객센터로 문의바랍니다.
· 다운로드 받은 파일은 참고자료로 이용하셔야 하며,자료의 활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다운로드 받은 회원님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안내

보고서 내용중의 의견 및 입장은 당사와 무관하며, 그 내용의 진위여부도 당사는 보증하지 않습니다.
보고서의 저작권 및 모든 법적 책임은 등록인에게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저작권 문제 발생시 원저작권자의 입장에서 해결해드리고 있습니다. 저작권침해신고 바로가기

 

출석대체과제물바로가기 기말시험과제물바로가기 thinkuniv 캠퍼스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