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고객센터
레포트자기소개서방송통신서식공모전취업정보
카테고리
카테고리
카테고리
카테고리
campusplus
세일즈코너배너
자료등록배너

포털들, e메일 무료용량 확대 실효성 없다


카테고리 : 레포트 > 기타
파일이름 :2004060.jpg
문서분량 : 1 page 등록인 : etnews
문서뷰어 : 뷰어없음 등록/수정일 : 04.06.01 / 04.06.01
구매평가 : 다운로드수 : 0
판매가격 : 300

미리보기

같은분야 연관자료
보건복지부 운영 복지포털(복지로)에 접속하여 청소년 복지서비스 1개를 선택하여 복지서비스 내용을 소개하고 서비스 운영기관 1곳을 인... 2 pages 2000
포털사이트의 웹툰[Webtoon]에 나타난 표준어 오용과 이에 연관된 청소년들의 언어 사용 실태... 7 pages 2000
[경영] A++레포트 인터넷 포털 산업의 특성,수입구조,5Force,전략적방향... 30 pages 2000
[인터넷 마케팅] 인터넷 포털 Big 4(네이버, 다음, 야후, 구글) 마케팅 전략 비교 분석 (A+리포트)... 24 pages 1800
[e비즈니스] 인터넷 포털의 경쟁상황 분석 및 ‘다음(Daum)커뮤니케이션’ 경쟁 전략 분석 (A+리포트)... 38 pages 1000
보고서설명
포털들, e메일 무료용량 확대 실효성 없다
본문일부/목차
‘무료 메일용량 확대경쟁, 실효성 없다.’
 미국의 구글이 1GB 용량의 무료 메일을 서비스하기로 한 이후 촉발된 국내 포털 업체들의 메일 용량 확대 경쟁이 이용자들을 끌어모으는 데 실패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일 본지와 인터넷조사전문 코리안클릭이 최근 무료로 제공하는 메일 용량을 대규모로 확대하고 나선 마이엠·엠파스·야후코리아·드림위즈 등 주요 포털사이트를 대상으로 용량 확대 이후 일별 이용자 증감을 조사한 결과, 별다른 변화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무료 웹메일용량 확대 전쟁에 불을 당긴 것은 지난 2월 9일 출범한 플레너스(대표 대표 김정상·노병렬)의 검색포털 마이엠(http://www.mym.net)이다. 마이엠은 국내 최대인 100MB의 저장공간을 무료로 제공하면서 10∼30MB의 e메일 용량을 제공하고 있는 포털업체들을 자극하고 나섰다.
 서비스 개시 당일 순방문자수 6033명이었던 마이엠의 e메일 서비스이용자는 지난 4월만 해도 9만명까지 늘어났지만 지난달 30일에는 10000명 수준으로 떨어진 상태다.
 야후코리아(대표 이승일 http://www.yahoo.co.kr)는 지난 4월 28일 야후 메일 서비스 용량을 6MB에서 30MB로 확대하고 휴지통이나 스팸 메일함에 있는 메일들은 용량에서 제외하는 조치를 취했다. 또 블로그나 클럽 서비스 이용자들에는 50MB를 무료로 제공하는 특전도 베풀었다. 그러나 서비스 개시 당일 88만3288명이던 순방문자수는 지난달 30일 62만7751명으로 오히려 줄어들었다.
 지식발전소(대표 박석봉)가 운용하는 엠파스(http://www.empas.com)는 지난달 12일 무료 웹메일 서비스인 엠팔메일(http://www.empal.com)의 기본 용량을 30MB에서 200MB로 늘리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이날 82만3809명이던 순방문자수는 서비스 개시 이후 5∼6만명 수준의 상승세를 보이다 지난달 30일 현재 62만8477명으로 줄어든 상태다.
 엠파스가 국내 최대인 200MB를 선언한 지 열흘만에 ‘무한 용량’을 제공하겠다고 밝혀 눈길을 끈 드림위즈(대표 이찬진 http://www.dreamwiz.com)는 이미 지난달 19일부터 무료 메일 용량을 30MB에서 약 100MB까지 늘이고 첨부파일을 저장할 수 있는 드림디스크 120MB를 무료로 제공하는 등 모두 228MB의 웹메일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일단 드림위즈는 지난 19일 이후 78만6795명이던 순방문자수가 30일 현재, 오히려 61만6050명으로 줄어들어 용량 무제한 서비스 개시 이후 결과가 주목되고 있다.
 이처럼 메일 용량 확대가 이용자들을 끌어모으는 효과를 거두지 못하고 비용 부담까지 늘게 되자, 일각에서는 포털들의 용량 확대 경쟁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다.
 메일서비스전문 업체의 한 관계자는 “메일 서비스를 이용하는 개인에게는 현재의 용량으로도 큰 불편함이 없는 수준”이라며 “스팸 메일만 들어오지 않는다면 용량보다는 기능 및 서비스 개선 등에 더 민감한 반응을 보이는 게 최근의 추세”라고 지적했다.
 <조장은기자 jecho@etnews.co.kr>
연관검색어
포털들

구매평가

구매평가 기록이 없습니다
보상규정 및 환불정책
· 해피레포트는 다운로드 받은 파일에 문제가 있을 경우(손상된 파일/설명과 다른자료/중복자료 등) 1주일이내 환불요청 시
환불(재충전) 해드립니다.  (단, 단순 변심 및 실수로 인한 환불은 되지 않습니다.)
· 파일이 열리지 않거나 브라우저 오류로 인해 다운이 되지 않으면 고객센터로 문의바랍니다.
· 다운로드 받은 파일은 참고자료로 이용하셔야 하며,자료의 활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다운로드 받은 회원님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안내

보고서 내용중의 의견 및 입장은 당사와 무관하며, 그 내용의 진위여부도 당사는 보증하지 않습니다.
보고서의 저작권 및 모든 법적 책임은 등록인에게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저작권 문제 발생시 원저작권자의 입장에서 해결해드리고 있습니다. 저작권침해신고 바로가기

 

출석대체과제물바로가기 기말시험과제물바로가기 thinkuniv 캠퍼스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