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고객센터
레포트자기소개서방송통신서식공모전취업정보
카테고리
카테고리
카테고리
카테고리
campusplus
세일즈코너배너
자료등록배너

시청자 `선택의 폭` 넓어진다


카테고리 : 레포트 > 기타
파일이름 :200406.jpg
문서분량 : 1 page 등록인 : etnews
문서뷰어 : 뷰어없음 등록/수정일 : 04.06.15 / 04.06.15
구매평가 : 다운로드수 : 0
판매가격 : 300

미리보기

같은분야 연관자료
보고서설명
시청자 `선택의 폭` 넓어진다
본문일부/목차
방송계 최대 현안인 지상파TV의 재송신 관련 채널정책이 윤곽을 드러냈지만 상대적으로 불이익을 받게 될 매체의 강한 반발도 예상된다.
 그러나 내년 위성방송의 지상파TV 재송신이 전면 허용되고 서울 지역 SO를 통한 iTV의 역외재송신이 허용된다는 점에서 시청자에게는 채널 선택의 폭이 넓어진다는 긍정적인 측면이 강하다.
 ◇지상파TV 재송신 채널정책 방안은=가장 눈에 띄는 대목은 지난 2년 이상 금지됐던 위성방송 스카이라이프를 통한 지상파TV 시청이 내년부터 가능해진다는 점이다. MBC와 SBS, 지역민방의 방송권역별 재송신을 전면 허용했기 때문이다. 방송위는 KBS 재송신에 대해서는 일단 향후에 다시 논의한다는 방침이다. KBS 2TV의 경우 스카이라이프와 KBS간 협의과정을 지켜보겠다는 계획이다.
 권역확대를 지속적으로 원했던 iTV 역시 내년부터 서울 진입이 가능해진다. 방송위는 서울 지역 SO를 통한 재송신을 허용하는 대신 강제사항이 아닌 매체간 자유계약에 따르도록 할 예정이다. iTV가 서울 지역 SO와 송출계약을 해야만 서울내 진출할 수 있다.
 지역방송사에도 선물은 있다. 방송위는 SO와 위성방송이 권역내 지역방송을 의무적으로 송출하도록 법제화할 방침이다. 방송법 개정을 통해 가능한 사안이기 때문에 가능한 한 빨리 입법화를 추진할 예정이다.
 ◇업계에 미치는 파장은=스카이라이프의 지상파TV 재송신은 숙원이었다. 지난 3년간 스카이라이프는 이 문제를 풀지 못해 많은 어려움을 겪어왔다. 국내 최고의 방송 콘텐츠인 지상파TV를 볼 수 없다는 점은 스카이라이프 최대의 약점이었다. 가입자 유치에도 큰 타격일 뿐 아니라 이 때문에 외자유치도 실패한 경험이 있는 스카이라이프로서는 지상파TV 재송신이 최고의 선물인 셈이다.
 반면 경쟁매체인 SO는 스카이라이프의 지상파TV 재송신을 강하게 막아왔다. 따라서 이번 재송신 허용 정책에 대해 가장 강하게 반발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국방송인 스카이라이프가 지상파TV까지 재송신한다면 SO 가입자를 상당부분 잠식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SO 역시 내년에 대다수 디지털방송을 실시할 예정이어서 언제까지 스카이라이프의 발목을 잡을 수만은 없다는 것이 지배적 시각이다. 내년부터 위성방송과 케이블TV는 디지털방송을 통한 치열한 가입자 유치 경쟁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iTV의 서울내 SO를 통한 재송신 허용에 대해서는 권역침해를 받는 MBC와 SBS의 반대가 예상될 뿐 아니라 상대적으로 차별받는 타 지역민방의 불만도 살 전망이다. 하지만 반대로 중앙지상파방송사는 스카이라이프를 통한 전국 재송을 통해 시청자 확보가 가능해졌고, 지역지상파방송사들은 SO와 위성방송을 통한 지역내 의무재송신이라는 이득을 취하게 돼 반발이 예상처럼 크지 않을 가능성도 있다.
 ◇향후 전망은=방송위는 이달 안에 전체회의에 채널정책을 안건으로 상정, 최종 결론을 내릴 전망이다. 업계의 반발이 거셀 경우 사무처 원안대로 의결될지는 미지수다. 업계의 반발이 방송위원들에게 상당한 부담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재송신 정책이 수년간 해결점을 찾지 못하고 끌어온 사안이라는 측면에서 결정을 더는 미룰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방송위가 어떤 결정을 내리더라도 한쪽으로부터는 불만을 살 수밖에 없다는 현실을 감안한다면 매체간 균형발전을 위해 불만을 최소화한 가장 합리적인 정책방안이라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업계 한 전문가는 “더는 미룰 수 없는 현안을 방송위가 해결하게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초기에는 업계의 반발도 예상되지만 매체간 균형발전을 위해서도, 방송시장의 공정한 경쟁을 위해서도 바람직한 정책방향이다”라고 말했다.
 <유병수기자 bjorn@etnews.co.kr>
연관검색어
시청자 `선택의 폭` 넓어진다

구매평가

구매평가 기록이 없습니다
보상규정 및 환불정책
· 해피레포트는 다운로드 받은 파일에 문제가 있을 경우(손상된 파일/설명과 다른자료/중복자료 등) 1주일이내 환불요청 시
환불(재충전) 해드립니다.  (단, 단순 변심 및 실수로 인한 환불은 되지 않습니다.)
· 파일이 열리지 않거나 브라우저 오류로 인해 다운이 되지 않으면 고객센터로 문의바랍니다.
· 다운로드 받은 파일은 참고자료로 이용하셔야 하며,자료의 활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다운로드 받은 회원님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안내

보고서 내용중의 의견 및 입장은 당사와 무관하며, 그 내용의 진위여부도 당사는 보증하지 않습니다.
보고서의 저작권 및 모든 법적 책임은 등록인에게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저작권 문제 발생시 원저작권자의 입장에서 해결해드리고 있습니다. 저작권침해신고 바로가기

 

동계계절시험바로가기 thinkuniv 캠퍼스플러스